교회란 무엇인가?

교회는 세상의 소망입니다.

세상이 소망이 될 수 없기 때문입니다.

교회는 첫째로 은혜로운 말씀이 있어야 합니다.

최선을 다해 준비하겠습니다.

둘째로 성령 하나님의 임재가 있어야 합니다.

그분은 거룩한 영이시기 때문에

늘 정결하게 삶을 깨끗이 해야 합니다.

셋째로 교회는 땅끝을 향하여

나가려는 마음이 있어야 합니다.

디아스포라의 인생 여정에서 쉼과

풍성한 나눔이 있는 자리가 되시기를 바랍니다.

성도님들을 두 손 들어 환영합니다.

사랑합니다.

담임목사 소개

 

출생

1960년 11월 21일 인천에서 태어났습니다.

성실하신 부친과 헌신적인 모친 사이에 2남3녀 가운데 2남으로 태어나

자연과 가까이 하면서 누구보다 행복한 유년 시절을 보냈습니다.

10대 사춘기에 예수 그리스도를 만나는 감격적인 체험을 했습니다.

 

성장과정

가정형편상 일찍 직업을 갖기 위해 인천기계공업고등학교에 들어갔지만,

뒤늦은 향학열로 인하대학교 전자공학과에 입학할 수 있었습니다.

2학년을 다니던 무렵 병역의 의무를 마치고,

복학 대신 새로운 길을 시작했습니다.

부모로부터 경제적인 자립을 위해 낮에는 행정공무원이 되었고,

밤에는 칼빈신학교 신학연구과에 입학하여 공부했습니다.

눈코 뜰 사이 없는 4년을 마친 후, 총신신대원에 입학하였고,

그 사이 지금의 아내를 만나 결혼을 하여 두 아들을 두었습니다.

 

목사가 되기까지

총신신학대학원을 졸업한 후 1993년 강도사 인허를 받을 무렵,

태국에서의 부름이 있어 잠시 여행을 온 것이 계기가 되어

1995년 1월 18일 GMS 선교사로 태국 방콕에 도착했습니다.

태국한인교회 부목사로 5년을 섬긴 후,

2000년 1월 미국 LA로 건너가 감사한인교회의 따뜻한 보살핌 속에

쉼을 얻고 다시 방콕으로 돌아왔습니다.

이 후 2002년 7월 태국한인교회 담임목사로 임직 받아 오늘에 이르렀습니다.

 

목사란 무엇인가?

목사는 성도에게, 성도는 세상 사람들에게 이용을 당하는 삶의 자리입니다.

그것이 싫으면 목사가 되어서도 성도가 되어서도 안됩니다.

선교사는 현지인에게 이용당하고, 많이 당할수록 사역을 잘하는 것입니다.

예수님도 세상으로부터 철저하게 이용 당하신 분이었습니다.

성도 여러분! 태국한인교회에 오셔서 목사를 많이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그리고 세상에 나가 세상 사람들에게 많이 이용당하시기를 바랍니다.

 

​공식 이메일: kpcth@naver.com, kpcth19@gmail.com

교회사무실: 02-661-7545, 목양실: 02-661-7546
Ocean Tower 2, 13th Fl, 75/4-5, Sukhumvit 19Rd., Bangkok 10110

​태국한인교회